제73차 하나님의 교회 해외성도방문단 지구촌 희망 메시지 전해

▲ 하나님의 교회 새예루살렘 판교성전을 찾은 제73차 해외성도방문단.

[시사뉴스 기동취재본부=이운길 기자] 2019년을 맞아 해외 10개국 각계각층 세계인들이 한국을 방문해 새해 희망 메시지를 전했다. 그간의 일정을 마치고 7일 귀국한 이들은 미국과 페루, 멕시코, 남아프리카공화국, 몽골, 네팔, 우크라이나, 싱가포르, 인도 등지에서 방한한 재계, 금융계, 문화예술계, 교육계, 언론계 등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들이다. 기업 CEO, 금융 전문가, 오페라 가수, 전통 음악인, 군악단 지휘자, 아나운서, 전 피아니스트 등 125명으로 구성된 이들은 하나님의교회 세계복음선교협회(총회장 김주철 목사) 제73차 해외성도방문단이다. 이번 방문단에는 특히 문화예술계 전문가들이 눈에 띄었다.

세계가 함께한 화합의 장

전통 악기와 민요, 형형색색의 전통 복장만으로도 나라별 특색이 고스란히 묻어났다. 한국인과 외국인 사회자들의 국제적인 행사 진행을 바탕으로 미국 팀의 경쾌한 탭댄스와 웅장한 퍼포먼스, 브라스 앙상블, 여성 소프라노 솔로, 여성 4중창 등 파노라마적 무대는 관객들의 뜨거운 박수 갈채를 받았다.
페루와 멕시코의 전통 악기 연주와 민요, 중국 영화 첨밀밀의 OST, 우크라이나 전통 민요 등을 개사한 곡들에서는 각국 전통 문화의 아름다움과 더불어 정서적 공감도 물씬 풍겨졌다.

 

국가와 언어, 문화가 다른 세계인들이 한마음으로 화합하는 모습에 큰 감동을 받았다. 새해에는 지구촌 모든 사람들이 어머니 사랑의 가르침으로 함께 화합하고 행복하길 기대한다”

한국의 아름다운 문화와 발전상에 감탄

 

세계인들은 한국 곳곳을 방문하며 한국 문화를 체험했다.

한국전쟁으로 폐허가 되었던 한국이 이 짧은 시간에 이처럼 발전을 이룬 데 감탄했다.

 

 

2019년 ‘지구촌 화합의 해’ 되길

 

하나님의 교회는 성경의 아버지 하나님과 어머니 하나님을 믿고 그 가르침을 실천하는 교회로 잘 알려져 있다. 2000년 전 예수 그리스도와 베드로, 요한, 바울 등 사도들이 다녔던 초대 하나님의 교회 원형 그대로 새 언약을 소중히 지킨다. 175개국 7,000여 지역교회를 중심으로 하나님의 교회 사람들은 국적, 문화, 언어가 달라도 새 언약 진리, 다양한 봉사를 통한 선행 등으로 하나님의 사랑을 전하고 있다.

Advertisements

하나님의 교회 해외성도방문단, 지구촌 희망 메시지 전해 – 신아일보

 

2019년을 맞아 해외 10개국 각계각층 세계인들이 한국을 방문해 새해 희망 메시지를 전했다.

7일 하나님의 교회에 따르면 그간의 일정을 마치고 이날 귀국한 이들은 미국과 페루, 멕시코, 남아프리카공화국, 몽골, 네팔, 우크라이나, 싱가포르, 인도 등지에서 방한한 재계, 금융계, 문화예술계, 교육계, 언론계 등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들이다.

이날 행사를 통한 세계인들의 구원에 대한 감사, 기쁨과 희망, 행복의 메시지는 한국뿐 아니라 전파를 타고 지구촌 곳곳에 고스란히 전해졌다.

행사 진행을 맡았던 마이클 켄트 밀러(미국) 씨는 “국가와 언어, 문화가 다른 세계인들이 한마음으로 화합하는 모습에 큰 감동을 받았다”며 “새해에는 지구촌 모든 사람들이 어머니 사랑의 가르침으로 함께 화합하고 행복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앨리사 베델 던(미국) 씨는 “새로운 해가 시작하는 시점에서 이 특별한 여행을 통해 전 세계에 기쁨과 평화를 전하는 방법을 알게 됐다”며 “세계인들도 이러한 즐거움과 행복을 느낄 수 있도록 전 세계에 어머니의 사랑을 전할 것”이라고 말했다.

출처 : 신아일보(http://www.shinailbo.co.kr)

 

 

2019년을 맞아 해외 10개국 각계각층 세계인들이 한국을 방문해 새해 희망 메시지를 전했다.7일 하나님의 교회에 따르면 그간의 일정을 마치고 이날 귀국한 이들은 미국과 페루, 멕시코, 남아프리카공화국, 몽골, 네팔, 우크라이나, 싱가포르, 인도 등지에서 방한한 재계, 금융계, 문화예술계, 교육계, 언론계 등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들이다.기업 CEO, 금융 전문가, 오페라 가수, 전통 음악인, 군악단 지휘자, 아나운서, 전 피아니스트 등 125명으로 구성된 이들은 하나님의교회 세계복음선교협회(총회장 김주철 목사) 제73차 해외성도방문

소스: 하나님의 교회 해외성도방문단, 지구촌 희망 메시지 전해 – 신아일보

하나님의 교회, ‘진심 아버지를 읽다’展 개최 – 신아일보

(사진=하나님의교회)

2013년 6월부터 시작해 5년여간 63회에 걸쳐 ‘우리 어머니’ 글과 사진展을 열어 72만6000여관람객에게 감동을 선사해온 하나님의교회 세계복음선교협회가 이달부터 새 주제를 가지고 전국 순회 전시회를 연다고 12일 밝혔다.오는 13일부터 내년 2월 24일까지 서울시 관악구 낙성대역 인근에 소재한 서울관악 하나님의 교회 특설전시장에서 첫선을 보일 이번 전시회는 ‘아버지’를 주제로 한 ‘진심, 아버지를 읽다’ 展(이하, 아버지전)이다. 부제는 ‘그 묵묵한 사

소스: 하나님의 교회, ‘진심 아버지를 읽다’展 개최 – 신아일보

하나님의교회 대학생봉사단 용인 구갈동 환경정화운동 – 경기신문

 

하나님의교회 세계복음선교협회(총회장 김주철 목사) 대학생봉사단 ASEZ가 지난 16일 용인시 기흥구 구갈동에서 ‘어머니의 거리(Mother’s Street)’ 환경정화운동을 펼쳤다.용인, 이천, 여주, 광주, 양평 등지에서 온 ASEZ 회원과 가족, 친구 등 100여 명은 강남대 정문에 모여 인근 4km 구간에서 휴지, 플라스틱빨대, 1회용 플라스틱컵, 휴지, 비닐포장지, 담배꽁초 등을 주워 봉투에 꼼꼼히 담았다. 일부는 전신주, 버스정류장에 덕지덕지 붙어 미관을 해치는 현수막, 전단지 등 불법광고물을 제거했다.기흥구청과 구갈동 주

소스: 하나님의교회 대학생봉사단 용인 구갈동 환경정화운동 – 경기신문

하나님의교회세계복음선교회 환경보호 활동으로 ‘그린애플상’

https://goo.gl/JbfynS
하나님의교회세계복음선교회 환경보호 활동으로 ‘그린애플상’

하나님의교회 세계복음선교협회는 세계 4대 환경상으로 불리는 ‘그린애플상’을 받았다고 21일 밝혔다. 이에 앞선 12일 영국 런던 웨스트민스터 국회의사당에서 열린 2018 그린애플어워드 시상식에서 하나님의교회 세계복음선교협회 대학생봉사단 ASEZ(아세즈)가 ‘그린애플환경상’ 국제 부문 금상을, 하나님의교회 세계복음선교협회가 동상을 수상했다.

국제적 권위의 비영리 환경단체인 영국의 ‘그린 오가니제이션(The Green Organisation)’이 주관하는 그린애플상은 유럽연합(EU) 집행위원회, 영국왕립예술협회(RSA), 영국 환경청이 공식 인정하는 유럽 최고의 환경상이다.

매년 각국 정부, 공공기관 등을 대상으로 환경보호 우수사례를 선정해 시상하고 세계 산업 전 분야의 친환경 우수사례 중 환경적 성과와 혁신성이 뛰어난 프로젝트, 상품, 서비스에 대해 시상함으로써 환경보호 실천을 독려하고 있다.